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상이몽’ 이수민, 보조출연 쌍둥이 자매에 “춥고 배고파” 격한 공감

최종수정 2016.04.19 09:50 기사입력 2016.04.19 09:00

댓글쓰기

사진=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 캡처

사진=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 캡처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배우 이수민이 힘들었던 보조출연 시절 경험을 털어놨다.

1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는 연기에 빠진 쌍둥이 자매가 출연했다. 쌍둥이 자매는 어머니의 반대에도 드라마, 영화 등에서 보조출연을 하고 있었다.
이날 이수민은 쌍둥이 자매의 사연에 공감하며 “초등학교 3학년인 10살 때부터 3~4년간 보조출연을 정말 많이 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보조출연을 한다는 게 쉽지 않은 일이다”라며 “아침 일찍 나가서 춥고 배고프고 엄청 힘들다”고 쌍둥이의 고충을 이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