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상이몽' 유재석, 서장훈에 "현주엽으로 대체할 수 있다" 깜짝 발언

최종수정 2016.04.12 14:06 기사입력 2016.04.12 14:06

댓글쓰기

'동상이몽' 서장훈.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 서장훈.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동상이몽'에서 유재석이 서장훈을 향해 "현주엽으로 대체 가능하다"고 말했다.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는 8년 째 가족과 떨어져 우도에서 살고 있는 아빠와 그 딸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아버지에게 "일은 직원이나 알바에게 맡기고 가족들을 위해 집에 올 수 있지 않느냐"고 물었다. 이에 아버지는 "섬에서는 직원을 구하는 일이 어렵다"고 답했다.

그러자 김구라는 서장훈의 손을 잡으면서 "방송을 다른 사람에게 대신 맡길 수 있느냐"고 물었다. 이를 듣고 서장훈은 "안돼죠"라면서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이때 유재석이 "서장훈씨는 현주엽으로 대신할 수 있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한편 아버지는 집을 떠나 일만 하는 이유에 대해 "가난을 물려주고 싶지 않다"고 솔직히 답해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