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케이큐브벤처스, 300억 규모 '카카오 성장나눔게임펀드' 결성

최종수정 2016.03.07 10:10 기사입력 2016.03.07 10:10

댓글쓰기

케이큐브벤처스, 총 1056억원 규모 펀드 운영
중소 게임사 초기 발굴에 주력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케이큐브벤처스가 300억원 규모의 제4호 투자 조합 '카카오 성장나눔게임펀드' 결성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카카오 성장나눔게임펀드'는 지난 1월 카카오의 게임 사업 전략의 일환으로 결성하기로 한 게임 전용 펀드다.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에 대한 초기 투자 환경 조성과 국내 게임 시장 활성화를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케이큐브벤처스는 지난해 12월 결성된 제3호 조합 '카카오 디지털콘텐츠펀드'에 이어 성장나눔게임펀드까지 총 1056억원 규모의 펀드를 운용한다.

케이큐브벤처스는 모회사인 카카오를 단일 출자자로 300억원 규모로 1차 결성을 마쳤다. 추가로 해당 조합의 결성 취지에 공감하는 출자자(LP)를 모집해 펀드 규모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대표 펀드 매니저는 엔씨소프트에서 15년 이상 게임 업계 경력을 쌓은 신민균 상무가 맡았다.
케이큐브벤처스는 2012년 4월 설립 이래 운용하던 기존 3개의 펀드에서 넵튠, 핀콘, 레드사하라 등 단기간에 가시적인 성과를 이룬 회사들을 포함해 총 20여개의 게임 개발사들을 적극 발굴해 왔다.

케이큐브벤처스는 우수 인재와 장르 전문성을 갖춘 국내 중소 게임사의 초기 발굴에 집중할 계획이다. 카카오와의 전략적 협업을 통해 소형 개발사들도 상생해 나갈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데 앞장설 계획이다.

업력과 네트워크를 활용한 빠른 투자와 운용 전략으로 중소 개발사의 수익률 하락, 경쟁 심화와 장르 획일화 등의 문제를 겪고 있는 기존 게임 시장에 다양성을 제시하고 글로벌 시장으로의 확대를 모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유승운 케이큐브벤처스 대표는 "이번 ‘카카오 성장나눔게임펀드’의 결성으로 국내 게임 산업의 활성화와 생태계 조성을 위한 재원을 마련하게 됐다"며 "우수한 역량을 갖춘 중소 게임 개발사들을 지원해 침체된 국내 게임 투자 시장의 분위기 쇄신과 재도약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대세의 화보'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스타화보

  • [포토] 제시 '미국 스타일'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