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수상

최종수정 2016.02.29 16:09 기사입력 2016.02.29 14:24

댓글쓰기

레버넌트 포스터/사진=영화 '레버넌트' 공식 홈페이지

레버넌트 포스터/사진=영화 '레버넌트' 공식 홈페이지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디카프리오는 29일(한국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 생애 첫 아카데미 수상의 영광을 거머쥐었다.

영화 '레버넌트:죽음에서 돌아온 자'에서 처절한 인간의 생존 본능을 연기한 디카프리오는 '스티브 잡스'의 마이클 패스벤더, '대니쉬 걸'의 에디 레드메인 등 쟁쟁한 후보를 따돌리고 남우주연상의 주인공이 됐다.

디카프리오는 수상 소감에서 "아카데미에 정말 감사한다. 같은 주연상 후보였던 마이클 패스벤더, 에디 레드메인, 멧 데이먼, 브라이언 크랜스턴에게 존경을 보내고 싶다"며 레버넌트에서 같이 호흡을 맞췄던 톰 하디에게 "내 형제 톰 하디에게 감사하다. 엄청난 열정의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감독의 영화는 영화사에 남을 업적"이라며 주위 동료들과 스태프들에게 영광을 돌렸다.

이어 디카프리오는 "레버넌트의 촬영은 사람이 자연과 호흡하는 과정이었다. 이 영화가 촬영된 2015년은 세계에서 가장 더운 해였다. 북극에서 빙하가 녹고 있고 실제로 기후변화가 진행되고 있다는 말을 드리고 싶다"며 "모든 인류가 행동에 나서야 하고, 전 세계 지도자들이 환경오염을 일으키는 이들에게 맞설 수 있도록 해야만 한다. 우리 후손을 위해 행동에 나서야 한다"는 모범적인 수상 소감을 남겨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