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음카카오, 판교 오피스 사내 어린이집 개원

최종수정 2015.09.02 11:37 기사입력 2015.09.02 11:37

댓글쓰기

제주 본사 이어 두번째 어린이집 '늘예솔어린이집' 개원

늘예솔어린이집 내부 실내놀이터 모습

늘예솔어린이집 내부 실내놀이터 모습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카카오 는 판교오피스에 사내 보육시설 '늘예솔 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2일 밝혔다.

늘예솔 어린이집은 다음카카오가 제주도 본사에 이어 두번째로 조성하는 사내 보육시설이다.

연면적 1150㎡ 규모의 늘예솔 어린이집은 총 정원이 124명이며 7개의 학급으로 운영된다. 최대 160명이 사용할 수 있는 실내 놀이터, 영아 보육실, 식당, 도서 쉼터, 블럭 놀이코너, 아이와 학부모가 함께 할 수 있는 학부모 대기공간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운영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이며, 교사 1명당 담당하는 영유아 비율을 낮춰 질 높은 상호 작용이 가능하도록 총 19명의 전문교사를 배치했다. 모든 전문교사는 대학(원)에서 보육관련 학과를 졸업한 아동발달 및 보육 전문가로 구성돼 있다.

또한 아동중심 교육철학을 갖춘 위탁운영 전문기관을 통해 아동의 자발적인 선택과 주도적 활동에 중점을 둔 학습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아이들이 자유롭게 뛰놀고 자연의 소중한 가치를 느끼며 자랄 수 있도록 숲 체험과 텃밭 프로그램 등 다음카카오의 기업 특성이 반영된 특성화 프로그램도 준비할 계획이다.

다음카카오는 원아들의 창의력 향상과 정서 함양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친환경, 자연주의를 모티브로 공간을 설계했다. 아이들이 직접 식물을 재배하고 관찰할 수 있도록 유리온실 형태의 실내 텃밭도 마련했다. 실내에서도 마음껏 뛰놀 수 있는 50평 규모의 실내 놀이터도 만들었다. 친환경 자재와 산소발생기, 공기정화시스템을 설치해 최적의 환경을 갖췄다.

배은재 다음카카오 피플앤컬쳐팀 어린이집프로젝트 PM은 "아이들이 창의적인 사고와 타인에 대한 배려심을 갖춘 사회구성원으로 자라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교육환경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음카카오는 지난 2014년부터 제주 본사에 지상 2층, 연면적 1446㎡, 최대 180명 정원의 친환경 직장 보육시설인 ‘스페이스닷키즈’를 운영하고 있다. 자녀를 둔 직원들을 위해 육아휴직, 자녀 출산 의료비지원 및 출산축하선물 지급 등 다양한 복지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