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위터, 광고 플랫폼 강화…"트위터 광고 외부로 확대된다"

최종수정 2015.08.21 09:22 기사입력 2015.08.21 09:22

댓글쓰기

트위터 상 광고가 외부 앱으로 확대되는 과정(사진=트위터)

트위터 상 광고가 외부 앱으로 확대되는 과정(사진=트위터)



트위터, 광고 플랫폼 강화 위해 '트위터 오디언스 플랫폼' 출시
트위터 상 광고, 파트너 앱들에게 노출되는 형태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트위터의 광고 영역이 트위터 플랫폼을 넘어 수천 개 파트너 앱들까지로 확대될 전망이다.

트위터는 20일(현지시간) 트위터상 광고를 파트너 앱들에 노출되는 모바일 앱 광고로 전환해주는 '트위터 오디언스 플랫폼(Twitter Audience Platform)'을 출시했다.

새로운 플랫폼을 활용하면 프로모션 트윗, 프로모션 영상 등의 형태로 트위터에 광고를 집행한 후 트위터 뿐만 아니라 전세계 트위터 파트너 앱들에도 광고를 노출시킬 수 있다.
트위터에서 광고로 집행된 콘텐츠가 파트너 앱에서 보여지는 방법도 여러가지로 바꿀 수 있다. 가령 트위터 내에서는 프로모션 트윗의 형태로 노출되는 광고를, 모바일 앱에서는 영상 광고, 네이티브 광고, 배너 광고, 전면 삽입 광고 등의 형태로 노출시킬 수 있다.

모바일 앱에 노출되는 광고에도 관심사, 지역, 성별, 타임라인 상의 키워드, 사용 디바이스 등 트위터 광고에 적용되던 타겟 설정이 그대로 적용된다. 또한 광고 목표 역시 앱 설치, 재반응(re-engagement) 유도, 영상 시청수, 반응 유도(Tweet engagement) 등으로 다양하게 설정할 수 있다.

한편, 트위터는 미국 메이시스 백화점(Macy’s), 삼성모바일UK 등 일부 광고주들을 대상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광고 플랫폼의 사전 테스트를 실시한 바 있다. 그 결과 메이시스 백화점의 경우, 새로운 플랫폼을 통한 광고가 이전 광고에 비해 도달은 2배로 늘면서 반응당 비용(CPE)은 30% 가량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트위터 오디언스 플랫폼 관련 자세한 안내는 트위터 코리아 블로그(blog.twitter.com/korea)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