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5히트상품] 브리지스톤 'J815 드라이버'

최종수정 2015.05.18 14:20 기사입력 2015.05.18 14:20

댓글쓰기

브리지스톤 'J815 드라이버'

브리지스톤 'J815 드라이버'


"화려하게 멀리 날려라."

석교상사는 3가지 혁신적인 기술로 무장한 브리지스톤골프 J815 드라이버의 폭발적인 인기에 기대치를 부풀리고 있다. 파워 밀링(Power Milling)과 파워 슬릿(Power Slit)이 동력이다. 파워 밀링이 바로 브리지스톤 타이어의 기술력이다. 타이어와 바닥의 미끄러짐을 줄이기 위한 연구를 골프채에 접목해 임팩트 시 공과 페이스의 미세한 움직임을 억제해 불필요한 스핀량을 줄여 직진성을 높였다.
파워 슬릿은 헤드 크라운의 두께를 서로 다르게 설계해 스프링 효과를 발생시켜 공의 초속 향상과 높은 타출각을 만들어 준다. 헤드 솔 부분에 강력한 립을 탑재한 파워 립(Power Rib)은 파워 슬릿이 더욱 강력한 위력을 발휘하도록 도와주는 역할이다. 똑바로 비행하는 동시에 착지 후 공이 굴러가는 런까지 대폭 늘어난 까닭이다.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활동하는 브랜트 스니데커는 "J815는 강렬한 색상과 디자인부터 마음에 든다"며 "론치 각이 좋아져 비거리가 늘아났고, 안정감 있는 헤드 사이즈는 관용성을 높여 미스 샷을 줄일 수 있다"고 호평했다. 460cc 빅 헤드에 로프트는 8.5도와 9.5도, 10.5도 3종류, 샤프트는 시타 후 체형에 맞는 커스텀 주문도 가능하다. 80만원. (02)558-2235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