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지멘스, 찾아가는 과학교실 '지멘스그린스쿨' 열어

최종수정 2014.03.26 10:53 기사입력 2014.03.26 10:53

댓글쓰기



한국지멘스는 26일 서울 구로구 소재 다문화 대안초등학교 지구촌학교에서 환경문제의 중요성을 알리고 친환경 과학 교육을 제공하는 ‘지멘스그린스쿨’을 진행했다. 참가 어린이들이 지멘스 임직원과 대학생 서포터즈의 도움을 받아 친환경 에너지 실험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지멘스>

한국지멘스는 26일 서울 구로구 소재 다문화 대안초등학교 지구촌학교에서 환경문제의 중요성을 알리고 친환경 과학 교육을 제공하는 ‘지멘스그린스쿨’을 진행했다. 참가 어린이들이 지멘스 임직원과 대학생 서포터즈의 도움을 받아 친환경 에너지 실험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지멘스>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한국지멘스는 26일 서울 구로구 지구촌학교에서 환경과학인재를 육성하는 사회공헌프로그램인 '지멘스그린스쿨'의 첫 행사를 열었다.

지멘스그린스쿨은 한국지멘스 임직원, 전문강사와 자대학생 서포터즈가 함께 초등학교를 방문해 친환경·과학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들은 초등학교를 방문, '에너지에게 다가가기'와 '에너지와 친해지기' '에너지와 약속하기' 등 다양한 환경과학교실을 운영한다. 지멘스는 국내 학생들이 접하기 어려운 고품질의 우수교육 기자재를 제공해 아이들이 직접 친환경 에너지, 신재생에너지 등을 활용한 실습에 참여하도록 할 계획이다.
한국지멘스는 이날 지구촌학교 4-6학년 학생들 50여명을 시작으로, 월 1회씩 서울 및 경기 지역 초등학교를 방문해 아이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과학 교육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지멘스그린스쿨은 한국지멘스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기부금에 회사가 같은 금액을 더해 매칭 그랜트로 모금되는 '아이사랑기금'으로 전액 운영될 예정이다.

김종갑 한국지멘스 회장은 “미래의 주역이 될 아이들을 위해 환경에 대한 올바른 교육은 더 나은 미래를 위한 꼭 필요한 투자”라며 “한국지멘스는 아이들이 환경문제에 보다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