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마트, 印尼서 한국음식 알리기 나서

최종수정 2013.10.14 06:00 기사입력 2013.10.14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롯데마트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공동으로 오는 17일부터 2주 동안 인도네시아 간다리아점 등 8개 매장에서 '2013 코리아 푸드페스티발'을 열고 한국음식 알리기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코리아 푸드페스티발은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한국식품의 안정성과 건강식품 이미지ㆍ인지도를 높이고 우리 기업의 수출확대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롯데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CJ제일제당 , 롯데지주 , 롯데칠성 , , 강진농협 등 국내 10여개 제조사의 냉동식품, 소스, 과자, 음료, 쌀 등 300여개 품목, 총 6700여 박스 분(3만 달러)의 물량을 준비했다.

또 행사기간 동안 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과 연계해 끌라빠가딩점, 따만수리야점, 빈따로점, 파트마와띠점, 버카시정션점 등 5개 매장에서 사물놀이 공연과 댄스 경연대회, K-POP 경연대회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롯데마트는 이전에도 우리 기업의 수출확대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중소기업청과 손잡고 'K-히트 플라자'를 오픈해 중소기업상품 홍보 전용관을 운영해오고 있다.
윤주경 롯데마트 베트남 법인장은 "인도네시아는 금융위기 국면에서 벗어나 재도약을 준비하고 있어 경제적 위상이 높다"며 "국내 기업들이 인도네시아 시장에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이번 행사와 같은 다양한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롯데마트는 2008년 10월 마크로(Makro) 19개점을 인수하며 국내 유통업체로서는 최초로 인도네시아 시장에 진출했다. 현재 34개 점포를 운영하고 있으며 연말까지 2개 점포를 추가 오픈 할 계획이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