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휴대폰 소액결제 사기 '스미싱' 주의보

최종수정 2013.02.15 09:22 기사입력 2013.02.15 09: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무료 쿠폰 등을 발송해 문자메시지에 기재된 인터넷주소를 클릭한 이들로부터 소액결제 이용료를 가로채는 휴대폰 소액결제 사기(스미싱) 사건이 빈번하게 발생해 주의가 요구된다.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는 신종 스마트폰 소액결제 사기 수법인 스미싱이 기승을 부리고 있어 스마트폰 이용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14일 발표했다.

스미싱은 문자메시지(SMS)와 피싱(phishing)의 합성어. SMS와 금융기관 등으로부터 개인정보를 불법적으로 알아낸 후 휴대폰 문자메시지로 무료 쿠폰 등을 보내 결제된 금액을 가로채는 사기수법을 말한다.

'무료 쿠폰 제공', '모바일 상품권 도착' 등의 형태로 메시지에 첨부된 인터넷 주소를 클릭하면 곧바로 악성코드가 스마트폰에 몰래 설치되고, 이 악성코드가 스마트폰 사용자의 결제 정보를 빼돌려 게임 아이템과 사이버머니를 자동으로 구매하는 방식이다.

사기를 당한 피해자는 자신의 스마트폰 요금명세서에 소액결제 대금이 청구될 때까지 자신의 피해 사실을 모르기 일쑤다.
경찰청은 "최근 스미싱 메시지 내용이 점차 다양해지고 수법도 지능화되고 있어 누구나 피해에 노출될 수 있다"며 "의심스러운 공짜 상품 제공 등 링크를 함부로 클릭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조인경 기자 ikj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