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읍 ‘단풍미인쇼핑몰’ 설 명절 이벤트 ‘풍성’

최종수정 2013.01.14 16:28 기사입력 2013.01.14 16:16

[아시아경제 김재길]

市 직영…저렴한 가격·믿을 수 있는 쇼핑

정읍시 농특산물 인터넷 장터인 단풍미인 쇼핑몰은 설 명절을 앞두고 적극적인 홍보활동과 함께 할인행사를 갖는다.

시 관계자는 14일 “단풍미인쇼핑몰은 정읍시가 직영하고 정읍시장이 품질을 보증하는 ‘안전한 먹거리! 건강한 먹거리! 행복한 먹거리!’로 소비자와 직거래로 저렴한 가격과 함께 믿을 수 있는 쇼핑몰”이라며 소비자들의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단풍미인쇼핑몰은 다음달 8일까지 250여개 상품을 최대 30% 할인 또는 ‘10+1 행사’ 등 설맞이 이벤트를 실시한다.
또 구매고객 10명에게 20만원의 농산물, 신규 회원 가입 후 구매고객 20명에게는 5만원의 농산물, 설 선물 구매고객 30명을 추첨해 3만원의 농산물 상품을 경품으로 주는 행사도 진행한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단풍미인쇼핑몰은 전국 어느 곳이나 우체국 택배를 통해 무료 배송하며, 주문 다음날에 주문품을 받을 수 있는 빠른 배송 시스템 구축하고 있다.

또 구매 적립금 2% 지급과 함께 매월 5명의 베스트 상품평을 선정해 다양한 농산물 체험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매주 금요일에는 ‘1일 특가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1월 셋째 주에는 ‘네자매 전통식품’의 청국장 세트와 넷째 주에는 ‘유모례 전통식품’의 메주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정읍시는 대대적 판촉을 위해 단풍미인쇼핑몰의 설 명절 선물을 소개하는 전단지 1만2000부를 제작 배부하고 출향인, 기업체, 금융기관 등을 대상으로 우편엽서 2만5000부를 발송했다.

또 주말인 지난 12~13일에는 팸투어 매니저 아름스토리연구소 김지수 대표(파워블로거) 진행으로 파워블로거 10명을 초청해 1박2일 팸투어도 진행했다.

이번 투어에서 블로거들은 ‘샘골시장’과 ‘행복하누’의 명품한우, ‘전일농장 단풍사과’의 사과와 배, ‘유모례 전통식품’의 전통장류와 메주 체험활동을 가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네이버 파워블로거 이쁜지수다, 행주치마, 햇살바람, 한결이, 다이앤 5명에게 홍보대사 위촉장도 수여했다.

한편 단풍미인쇼핑몰은 오픈 1년 만에 매출액 3억7400만원을 올리고 있으며, 77개 업체 730개 다양한 농축산물 상품이 입점해 있다.

시는 올해 100개 업체 1000개 상품으로 입점을 확대할 계획이다.

김생기 정읍시장은 “소비자들의 구매패턴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이동하고 구매율도 큰 폭으로 늘어나고 있다”며 “온라인 시장 선점을 통해 정읍 농축특산물 판매를 활성화하고 단풍미인쇼핑몰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설 명절 선물 구입은 단풍미인쇼핑몰(http://danpoongmall.com) 방문 또는 고객센터(080-535-4345)로 전화 주문이 가능하다.

김재길 기자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조민 "검찰·언론 지난 4년 저희 가족에 가혹했다" "저 결혼 시켜주면 1억원 지급" 25억男 수상한 전단지 '거인병 투병' 여자 농구선수 김영희 별세…향년 60세

    #국내이슈

  • 튀르키예, 7.8 강진으로 사망자 3500명 넘어…추가 피해 우려 "월급 적고 친구도 못 만나"…연봉 2억 美의원의 불평 성인 인구 2%가 수감된 나라…여의도 절반크기 감옥 지었다

    #해외이슈

  • 청보호 선실서 실종자 1명 숨진 채 발견 조국,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 1심서 징역 2년 실형(종합) [포토PICK] 안철수의 '손가락 활용법'

    #포토PICK

  •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타볼레오]일자 눈썹·넓어진 실내…소형이라뇨? 르노코리아, 2인승 LPG QM6 'QUEST' 출시 예고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노인 지하철 무임승차에 주목받는 'PSO' [뉴스속 용어]인공위성 시대에 '정찰풍선'이 웬일? [뉴스속 용어]대중교통 요금인상에 부각된 '1만원 교통패스'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