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찬종 변호사, 4일 대선 출마 선언

최종수정 2012.10.03 12:25 기사입력 2012.10.03 12: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5선 국회의원을 지낸 박찬종 변호사가 4일 제18대 대선 출마를 선언한다.

'국민후보추대연합(국추련)'은 3일 "박 변호사가 4일 오후 2시 서울 경운동 천도교 대강당에서 열리는 국추련의 국민후보 추대를 위한 오디션 형태의 토론 참가를 수락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에서 국추련이 대선 출마를 제안하고 박 전 의원이 기자회견을 통해 수락의 변을 밝힐 예정이다.

국추련은 대학 교수들과 비정부기구(NGO) 인사, 문화예술, 종교계 인사들이 기성 정당에 속하지 않은 제3세력 대통령 후보를 추대하기 위해 지난달 14일 밝족한 단체다. 노주채 명지대 명예교수와 김형국 중앙대 교수, 김해룡 한국외대 부총장, 정창덕 동국대 교수, 최용기 창원대 교수가 공동대표로 있다.

이들은 '잠재적 예비 국민후보'로 박 전 의원과 함께 무소속 안철수 후보, 강지원 후보, 정운찬 전 총리 등 4명을 선정하고 오디션 형태의 전국 순회토론을 통해 최종 국민후보를 결정하기로 했지만, 박 전 의원만 이 방식을 수락했다.

박 변호사는 1973년 제9대를 시작으로 10, 12, 13, 14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1992년 14대 대선에 신정치개혁당 후보로 출마해 득표율 6.4%를 올렸다. 1997년 15대 대선 때는 신한국당 경선에 참여하면서 다시 대선에 도전했지만 중도 사퇴하고 탈당, 이인재 후보를 지원했다. 현재는 아시아경제연구원 이사장과 '올바른사람들' 공동대표를 지내고 있다.
이민우 기자 mwle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