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한강 자전거길, 30만명이 달렸다

최종수정 2012.07.29 14:00 기사입력 2012.07.29 14:00

댓글쓰기

남한강 자전거길 내 북한강 철교 통과자 30만명 돌파

남한강 자전거길, 30만명이 달렸다

[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남한강 자전거길의 대표적 명소인 북한강 철교의 통과자가 29일 30만명을 돌파했다.

남양주 팔당역과 양평군 양근대교를 잇는 27Km거리의 남한강 자전거길은 지난해 10월 중앙선 복선화로 쓸모없게 된 폐철도와 폐철교 구간을 재활용해 친환경적이고 안전한 자전거 길로 재탄생했다.
남한강 자전거길 이용자들의 필수 코스가 된 북한강 철교는 외형을 그대로 녹슨 모습으로 유지해 세월의 흔적은 살리고, 바닥에는 천연목재를 활용해 색다른 느낌을 살린 게 특징이다.

북한강 철교 통과자는 지속적으로 늘어 6월에는 평일 하루 평균 1173명, 휴일에는 평균 3377명이 방문했다. 행정안전부는 행운의 30만번째 통과자에게 기념패와 자전거 라이딩용 조끼, 자전거길 책자를 증정했다.

맹형규 행안부 장관은 "남한강 자전거길은 아름다운 우리 국토종주 자전거길의 상징이자 세계적인 명품 자전거길"이며 "특히 강물 위 철교를 자전거로 달리는 경험은 누구에게나 꼭 한 번 권하고 싶은 색다른 추억"이라 말했다.
조민서 기자 summ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