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재완 "일자리 거부시 복지혜택 축소하는 제도 도입"

최종수정 2011.07.11 11:51 기사입력 2011.07.11 11: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현준 기자]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11일 방송기자클럽토론회에 참석해 "정부가 실업자에게 일자리를 소개해줬는데도 거부했을 경우 복지혜택을 점차 줄여나가는 제도를 단계적으로 도입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복지혜택을 악용하면 이를 환수하는 제도가 있지만 현실적으로 만만찮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박현준 기자 hjunpark@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