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담합 신고하면 최고 '20억원' 포상금

최종수정 2011.05.17 11:59 기사입력 2011.05.17 11: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연미 기자] 18일부터 담합 사실을 신고하면 최고 20억원까지 포상금을 받을 수 있다. 부당지원행위 신고 포상금도 종전 1억원에서 최고 10억원으로 늘어난다. 1000만원에서 3000만원 사이였던 사원판매행위 등에 대한 신고 포상금은 최고 1억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공정거래위원회는 17일 이런 내용으로 '공정거래법 위반행위 신고자에 대한 포상금 지급에 관한 규정'을 손질했다.
공정위는 "내부 제보자가 담합이나 부당지원행위를 적극적으로 알리도록 포상금 한도를 다른 행위보다 높게 올려 잡았다"고 설명했다. 심각한 소비자 피해를 유발하는 담합이나 경쟁 기반을 해치는 부당지원행위는 내부임직원이 아니면 정황을 파악하기 어려워서다.

신고한 내용에 따른 포상금 지급률도 세분화했다. 상, 중, 하로 나누던 증거 수준에 '최상' 단계를 추가했다. '최상'은 충분한 증거를 제시해 추가 조사가 거의 필요 없는 경우로 포상금이 100% 지급되고, '상'은 상당한 증거가 있는 경우로 한도의 80%까지 포상금을 준다. '중'은 부분적인 증거가 있는 경우이며 50%의 포상금을, '하'는 구체적이지 않지만 중요한 단서를 제공한 경우로 30%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공정위는 포상금 지급 한도를 높여 담합이나 대기업의 부당지원행위 등을 보다 쉽게 적발하고, 기업의 위법 행위를 예방하는 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박연미 기자 chang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슈왈제네거 혼외자 바에나, 몸매가 '부전자전'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