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제1회 히어로 리그 페스티벌’ 성황리 종료

최종수정 2018.09.13 12:15 기사입력 2011.03.08 10:34

댓글쓰기


[스포츠투데이 강경록 기자]KTH(대표 서정수) ‘올스타’(www.allstar.co.kr)의 리얼리티 야구게임 '와인드업'이 개최한 ‘제1회 히어로 리그 페스티벌’이 최종 결승전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6일 신도림 인텔 e-스타디움에서 열린 ‘제 1회 히어로 리그 페스티벌’의 결승전은 7전 4선승제로 진행됐다. 이번 경기는 지난 2-3위 플레이오프 전에서 승리한 2위 연맹 ‘REAL’과 예선전 1위를 기록한 ‘Ray1st’의 대결로 이뤄졌다.
특히 이번 결승전은 '와인드업' 개인 랭킹 30위 권에 속하는 쟁쟁한 실력자들이 맞붙는 대결로 큰 주목을 받았다. 경기에 참여한 연맹원 외에도 150여 명의 유저들이 직접 대회장을 방문해 응원을 펼쳐, 실제 야구 경기장을 방불케 하는 듯한 분위기가 연출됐다.

오후 1시부터 개최된 대회는 2:2 동점에서 3:3 동점으로 이어져 7시간 동안 팽팽한 긴장감 속에 치러졌다. 특히 7번째 경기는 각 연맹의 에이스로 꼽히는 ‘Ray_Tamaki’(개인랭킹 1위)와 ‘REAL헐크’(개인랭킹 10위)가 한 점씩 주고 받는 대결을 펼쳤고, 11회 연장전 속에 ‘Ray_Tamaki’의 끝내기 안타로 4:3 극적인 승리를 끌어냈다.

우승을 차지한 ‘Ray1st’의 연맹장 ‘Ray_Tamaki’는 “부족한 나를 믿고 따라와준 연맹원들에게 너무나 감사 드리며 최고의 연맹, 가장 매너 있는 연맹으로 남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을 통해 유저들간의 끈끈한 정과 유대감을 더욱 돈독히 할 수 있어 뜻 깊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기 후 관련게시판에는 유저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유저들은 “최고 연맹끼리의 명승부, 드라마 각본을 써도 나올 수 없는 멋진 경기였다”, “이렇게 보는 게 흥미진진한 게임이 흔치 않은데, 정기적으로 리그전이 펼쳤으면 좋겠다”, “벌써부터 2회 대회가 기대된다”이라는 경기평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올해 처음으로 열린 <와인드업>의 ‘히어로 리그 페스티벌’은 게임 내 최강 연맹을 선발하는 리그전으로, 본격적인 야구 시즌을 대비하는 차원에서 기획된 축제 성격의 e스포츠 대회이다.



스포츠투데이 강경록 기자 rock@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강경록 기자 rock@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