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무성 "저질발언 국격 떨어뜨려..천정배 의원자격 없다"

최종수정 2010.12.28 10:11 기사입력 2010.12.28 10: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김무성 한나라당 원내대표는 28일 민주당 천정배 의원의 막말 논란에 대해 "이런 품행을 갖고 정치를 계속하면 우리의 정치질만 떨어뜨리고 국민들로부터 더 큰 실망을 안겨주는 이런 사람은 의원자격이 없다"고 맹비난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우리의 품격을 떨어뜨리는 발언을 하는 사람에 대해 우리 스스로를 보호하고 국회와 사회품격을 유지하기 위해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주당)강기정 의원이 면책특권으로 국가 원수에 대한 모독과 영부인에 대한 허위날조로 영부인을 모독한 것에 대해 비분강개했는데 이젠느 대통령에게까지 할 수 있는 최고위 저질발언을 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우리는 정치를 하면서 상대방을 어떻게든 존중하고 상생하겠다는 노력을 끊임없이 했는데 상대를 '죽여버려야겠다'는 생각으로 정치를 할 수 있는지 생각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천 의원은 전날 경기도 수원역 앞에서 열린 '이명박 독재심판 경기지역 결의대회'에서 "헛소리하며 국민을 실망시키는 이명박 정권을 어떻게 해야 하나. 확 죽여 버려야 하지 않겠나"라고 원색 비판한 바 있다.
그러나 김 원내대표는 전날 민주당 여성의원들이 '룸싸롱 자연산' 발언을 논란을 빚은 안상수 대표에 대하 징계요구안을 제출한 것에 대해 "자괴감을 느낀다"고 토로했다.

그는 "안 대표가 의도치않게 실수했다고 인정하고 국민 앞에 나와 특별기자회견을 하면서 진솔한 대국민 반성을 했다"면서 "제1야당 입장에서 집권당 대표가 이 정도 했으면 끝낼 일인데 여성의원들 동원했다. 과연 우리가 정치를 이렇게 해서야 하겠느냐"고 설명했다.

지연진 기자 gy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