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슨 '열혈삼국' '비엔비', 외부 채널링 실시

최종수정 2018.09.13 14:16 기사입력 2010.11.11 08:24

댓글쓰기



[스포츠투데이 강경록 기자]넥슨(대표 서민)이 인기 전략 시뮬레이션 웹게임 '열혈삼국'과 ‘크레이지 아케이드 비엔비(이하 비엔비)’의 외부 채널릴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넥슨의 이번 결정은 자사 온라인 게임으로는 처음으로 지난 5일 포털 업체 '다음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의 게임 플랫폼 다음 게임을 통해 '열혈삼국'의 채널링 서비스를 시작했고 11월 중 오픈 예정인 ‘NHN(대표 김상현)’의 채널링 전문 사이트 ‘플레이넷(PlayNet)’에서도 ‘크레이지 아케이드 비엔비(이하 비엔비)’를 서비스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게임포털을 통해 대중성과 게임성을 인정받은 인기 콘텐츠들을 더 많은 유저들이 쉽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채널 다변화에 나선 것이다. 이번 결정으로 유저들은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다음’의 아이디만으로 각각 ‘비엔비’와 ‘열혈삼국’을 즐길 수 있게 됐다.

넥슨은 자사 게임의 대중화와 접근성 강화를 위해 향후에도 서비스 안정화에 접어든 자사의 인기 온라인게임들과 우수한 게임성의 콘텐츠를 대상으로 추가적인 외부 채널링을 고려할 것으로 알려졌다.

넥슨의 서민 대표이사는 “이번 외부 채널링을 통해 더 많은 유저들이 편리하게 넥슨의 게임들을 즐길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자사 콘텐츠의 대중화 시도를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열혈삼국은 전략 시뮬레이션 웹게임으로, 국내 서비스 중인 웹게임 중 가장 많은 서버(12개)를 오픈하고 있는 인기 게임이다.

특히 서비스 9주년을 맞은 비엔비는 '캐주얼 게임'이란 신조어를 탄생시키며 온라인 게임 시장의 저변을 확장시킨 주인공으로, 지난 겨울 최고 동시접속자 수 8만 명을 돌파할 만큼 식지 않은 인기를 과시하고 있으며 국내는 물론 베트남, 중국, 대만, 러시아 및 독립국가연합과, 미국 시장에 진출해 인기를 끌고 있는 게임이다.



스포츠투데이 강경록 기자 rock@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