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별, KBS '신언니' OST 합류

최종수정 2010.05.26 17:38 기사입력 2010.05.26 17: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승훈 기자] 가수 별이 KBS 수목극 ‘신데렐라 언니’의 마지막 감동을 더해주기 위해 OST에 합류한다.

예성의 ‘너 아니면 안 돼’로 OST 차트 1위를 석권한 KBS 수목극 '신데렐라 언니'의 OST 대박 신화를 이어갈 차기주자로 별이 낙점 된 것.

그동안 ‘풀하우스’‘9회말 투아웃’‘결혼 못하는 남자’ 등 수많은 OST를 히트시킨 별은 ‘신데렐라 언니’의 감동적인 스토리와 배우들의 열연에 매료되어 OST에 참여했다.

방송 종영 2주 만을 앞둔 상황에서 새로운 수록곡을 발표하는 일은 이례적인 상황. 그만큼 별이 부른 ‘심장을 버린 후에’는 예성의 '너 아니면 안 돼'를 뛰어넘을 강력한 파워를 가진 발라드 곡이라고 평가받고 있다.

특히 ‘심장을 버린 후에’라는 곡이 더욱 주목을 끄는 이유는 KBS '꽃보다 남자', SBS '마이 걸', MBC '맨땅에 헤딩' 등 히트 OST의 음악감독을 맡았던 오준성 감독이 만든 곡이기 때문이다.
사랑이 떠난 후 뒤늦게 깨달은 감정과 그 소중함을 표현한 피아니스트 김유경의 가사와 오준성의 부드러운 발라드 선율에, 별 특유의 감수성 짙은 목소리가 만나 드라마 주인공의 감정이 그대로 묻어나는 곡으로 완벽하게 탄생됐다.

'신데렐라 언니' 제작사 에이스토리 측은 “별의 ‘심장을 버린 후에’는 화려한 선율의 스트링 사운드와 부드러운 멜로디로 무겁지 않게 새로운 느낌을 표현한 곡이다. 예성의 '너 아니면 안 돼'에 이어 또다시 대박 신화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기대감을 밝혔다.

KBS 수목극 ‘신데렐라 언니’는 주옥같은 대사와 아름다운 영상미, 배우들의 열연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