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강지환·박시연의 캐릭터 변신이 '커피하우스'를 살렸네

최종수정 2010.05.18 08:16 기사입력 2010.05.17 22: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용희 기자]스타급 PD와 작가 뿐 아니라 '전 소속사와의 법정 분쟁' 강지환, '대단한 변신' 박시연, '아이돌그룹 출신' 함은정 등 다양한 화제와 관심을 모으는 배우들의 출연한 SBS 새 월화드라마 '커피하우스'(극본 송재정 연출 표민수)가 17일 베일을 벗었다.

이날 방송후 시청자들은 까칠한 소설가 이진수 역을 맡은 강지환과 티아라 멤버출신으로 완벽한 연기를 선보인 함은정, 그리고 180도 바뀐 캐릭터를 선보인 박시연에게 모두 'OK'사인을 보냈다.
전 소속사와의 법정 분쟁이 끝나지 않은 상태에서 '커피하우스'의 출연을 결정한 강지환은 이날 독특한 4차원 캐릭터의 소설가 역할을 꾸밈없이 소화해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이날 표민수 PD가 구현하고 있는 정극과 시트콤 사이의 색다른 형태의 콘텐츠를 효과적으로 소화해냈다. 적지도 많지도 않게, 자신의 역할을 충실하게 이끌어냈다는 평가다.


그는 이전 기자간담회자리에서 "'커피하우스'는 정극과 시트콤 사이에 있는 작품인 것 같다. 로맨틱 코미디와 차별화된다. 작가님이 시트콤 출신이라서라기 보다는 내용 자체가 기존 미니시리즈 호흡이 아니라 매회 마다 웃고 즐길 수 있는 에피소드로 엮여 있다. 드라마와 시트콤의 새로운 만남이라는 것이 기존 다른 드라마와의 차별점이다"라고 강조한 바 있다
그의 소속사 관계자는 이날 "소속사 문제는 아직 해결된 것은 아니지만 조만간 해결이 될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더욱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박시연도 출판사 대표이자 '카페 브라운'의 소유주 서은영 역으로 출연, 깜짝 놀랄만한 캐릭터 변신을 이끌어냈다. 드라마 '남자이야기', 영화 '마린보이' '사랑' 등에서 보여준 어둡고 침울한 캐릭터와는 완벽히 상반되는 캐릭터. 그는 시시각각 다양한 색깔을 쏟아내는 독특한 캐릭터인 서은영역을 숨쉴틈 없이 소화해내 '엄지손가락'을 들어보이게 했다.

티아라의 함은정도 '커피하우스'에서 엽기발랄 강승연 역으로 첫 성인연기를 도전, 많은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이들 연기자들의 열연이 빛을 발한 '커피하우스'는 드라마와 시트콤이 만난 새로운 장르의 콘텐츠로 월화드라마계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황용희 기자 hee2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포토] 제니 '일상이 화보'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포토] 클라라 '독보적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