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감독' 구혜선 장편 데뷔작 '요술', 전주영화제서 최초 공개

최종수정 2010.04.26 08:40 기사입력 2010.04.26 08: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경석 기자]감독으로 변신한 배우 구혜선의 장편 데뷔작 '요술'이 11회 전주국제영화제를 통해 최초 공개된다.

'요술'은 6월 24일 개봉에 앞서 전주국제영화제 특별시사회를 통해 5월 1일 오후 2시 전주시네마타운 1관에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구혜선 감독은 영화 '요술' 개봉에 앞서 영화 관계자들과 마니아들이 모이는 영화제를 통해 먼저 선보인 후 반응을 살필 예정이다.

'요술'은 예술학교를 배경으로 벌어지는 젊은 음악가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과 경쟁 그리고 그들의 미묘한 삼각관계를 아름다운 영상과 신비로운 음악으로 표현해낸 영화다.

지난 2008년 단편영화 '유쾌한 도우미'로 처음 메가폰을 잡은 구혜선 감독은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 관객상 수상,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한국 단편 당선작 선정 외에도 중국 3회 차이나모바일영화제, 일본 유바리국제판타스틱영화제 등에 초청되는 등 국내외로 주목받는 신인감독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고경석 기자 kave@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