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판교임대아파트 초과보증금 반환하라”

최종수정 2009.10.09 17:17 기사입력 2009.10.09 16:54

댓글쓰기

수원지법, 임차인 동의 없는 초과보증금 40% 반환 판결

[아시아경제 김정수 기자] 임차인 동의없이 건설원가의 90%를 임대보증금으로 받은 것은 위법이라는 판결이 나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수원지법 민사3부(재판장 오재성)는 9일 판교신도시 M임대아파트 입주자 우모씨가 시공업체 M건설을 상대로 제기한 보증금반환 청구소송에서 입주자 손을 들어줬다.
우씨는 지난 3월 M건설이 표준임대보증금이 아닌 전환임대보증금으로 보증금을 잘못 책정해 법에 정한 건설원가의 50%가 아닌 90%를 받았다며 보증금반환청구소송을 제기했었다.

이에대해 재판부는 “M건설은 임차인 동의 없이 표준임대보증금를 초과해 받은 임대전환보증금 1억785만원을 우씨에게 돌려주라”고 판시했다.

임대주택법은 공공택지 임대아파트는 임차인의 동의가 있으면 건설원가의 90%까지 임대보증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에 따라 같은 상황인 판교지역 4개 임대아파트 1400여가구에서 유사소송이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김정수 기자 kj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포토] 장원영 '개미 허리'

    #스타화보

  •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포토] 제시 '글래머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