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한도전 품절남 특집' 4차원 아이디어로 호평

최종수정 2009.09.20 11:22 기사입력 2009.09.19 19: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임혜선 기자]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 4차원 아이디어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전진, 길 등 멤버 전원이 품절남이 된 기념으로 '무한 홈쇼핑'스페셜을 선보였다. 그러나 전진은 급작스런 이별으로 '반품남'이 됐다. 전진은 "계속 전진하는 전진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은 시청자들이 방송 시작과 동시에 무한도전 홈페이지에서 실시간 인터넷 투표로 멤버들을 선택, 판매수로 인기를 결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설문에 응한 시청자들 중 한명을 추첨해 해당 멤버와 식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제작진을 말했다.

이와 함께 품절되지 못한 멤버는 여대에서 전공수업을 함께 듣고 노트 필기를 검사하는 벌칙을 수행해야 한다.

1번 거칠어 보이지만 속은 한없이 자상한 남자 길, 2번 동네 바보형처럼 마음 넓은 훈남 정준하, 3번 왕년의 아이돌 스타 전진, 4번 자타공인 1등 신랑감 유재석, 5번 원조 나쁜 남자 박명수, 6번 소녀들의 대통령 노홍철, 7번 결혼으로 완전한 품절남이 된 정형돈 등 7명의 멤버들은 자신의 매력을 어필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이날 유재석은 방송 10분 만에 품절돼 그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더불어 멤버들의 매너지수를 체크하는 몰래카메라에서도 가장 좋은 점수를 받아 호감도를 높였다.

이에 앞서 사전 몰래 테스트 결과에는 유재석이 1위를, 노홍철이 꼴찌를 차지했다.

'무한도전'은 매주 참신한 아이템을 발굴해 시청자들에게 지루함을 전달하지 않고 있다는 평가다. 그동안 '꼬리잡기', '돌아이 콘테스트', '달력찍기', 등 중복되지 않는 아이템을 소개하고 있다.

시청자들은 프로그램 공식 홈페이지 시청자 게시판에 ' 역시 무한도전', '참신한 아이디어는 어디서 샘솟는지, 최고다', '유재석은 겉과 속이 같은 사람같다' 등의 의견을 게재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