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국약품 창립 50주년.. "신약 개발에 박차"

최종수정 2009.09.08 07:50 기사입력 2009.09.07 17:12

댓글쓰기


올 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은 안국약품이 세계적 신약 개발을 통해 1세기를 뛰어넘는 지속적 성장기업으로 발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회사 측은 4일 50주년 창립기념식을 열고 경영 핵심가치와 중장기적 비전을 선포했다.

이 자리에서 어준선 회장은 "새로운 변화의 물결로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는 지금 우리는 제2의 창업 정신으로 나가야한다"고 강조했다.

어 회장은 '정직, 도전, 일체감, 창의'를 경영 핵심가치로 제시하며 "세계적 신약개발을 통해 올 해 매출 1000억 원을 넘어서고, 2020년 1조원 돌파를 이뤄내자"고 당부했다.

1959년 창립된 안국약품은 이듬해 국내 최초로 항생제 '펜마인 안약'을 출시하는 등 안과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눈영양제 '토비콤' 등 히트품목을 보유하고 있다.
창업주 어준선 회장은 1996년 제15대 국회의원에 당선된 바 있으며 올 2월엔 한국제약협회 회장에 선임돼 업계 원로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안국약품 경영은 1998년 대표이사 사장에 취임한 어 회장의 아들 어 진 씨가 맡고 있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