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방신기 "소송과 관련해 속상해하고 있다"

최종수정 2009.08.21 11:49 기사입력 2009.08.21 11: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강승훈 기자] 동방신기의 영웅재중, 시아준수, 믹키유천이 소송과 관련해서 "속상해 하고 있다"며 심경을 밝혔다.

동방신기의 변호를 맡은 법무법인 세종 측은 21일 오전 11시 40분 심리가 끝난 후 기자와 만나 "동방신기의 멤버들이 아주 속상해 하고 있다"며 "소송이 잘 끝나기를 바라고 있다"고 전했다.
동방신기의 3인과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오전 10시 20분부터 제 358호중법정에서 양쪽의 의견을 제시하며, 법정에서 공방을 펼쳤다.

신청인인 동방신기의 3인은 전속계약의 무효를 주장하고 있으며, 수익분배에도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다.

반면에 SM엔터테인먼트 측은 5차례의 부속계약을 통해서 본인들에게 통보했고, 정산도 제대로 이루어졌다고 반박했다.
심리는 열린지 1시간 20분만에 끝났으며 오는 9월 12일까지 자료를 제출해야 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