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니베라 '알로엑스' 25년 명성 업그레이드

최종수정 2009.08.20 14:37 기사입력 2009.08.20 14:00

댓글쓰기

유니베라 '알로엑스 골드큐'
세계 알로에 원료 시장의 40%를 점유하고 있는 유니베라(대표 이병훈·김동식)가 만든 '알로엑스 골드큐'는 지난 25년간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아 온 '알로엑스'의 리뉴얼 제품으로 한층 강화된 효능을 자랑하고 있다.

이 제품은 1985년 첫 출시된 이후 현재까지 25년 동안 약 1200만병이 판매됐으며, 지금까지 팔린 제품을 일렬로 늘어놓으면 모두 3000km로 서울-부산을 7번 왕복할 있는 거리가 된다.
제품 출시 이래 계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품질이 꾸준히 향상됐으며, 올해 들어서는 4세대 액티브알로에를 함유한 알로엑스 골드큐로 재탄생했다.

알로엑스 골드큐는 천혜의 알로에 재배지인 중국 하이난섬에서 유니베라가 직접 키운 우수한 알로에만을 사용해 만들며 최첨단 공법인 큐매트릭스(Qmatrix)를 통해 알로에 특유의 유효성분 함량을 강화했다.

알로에 기능 성분인 중간다당체의 함량을 높이고 면역력 증진 및 위와 장 건강, 피부미용 등의 기능도 한층 강화했다.
이에 따라 알로엑스 골드큐는 리뉴얼 출시 한달 만에 매출이 3배 가까이 성장하는 등 매출 효자상품으로서의 명성을 계속 이어나가고 있다.

무색, 무설탕, 무착향료의 고기능성 건강기능식품으로 1회 40g씩 하루 3번 식전에 복용한다. 가격은 1000g 한 병에 3만5000원.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