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소녀시대, 암투병 소녀에게 특별한 생일파티 공개

최종수정 2009.08.11 11:37 기사입력 2009.08.11 08: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강승훈 기자] 소녀시대가 미니앨범 2집 발매를 기념해 펼친 이벤트 ‘소원을 말해봐’의 두 번째 소원이 이뤄졌다.

두 번째 소원의 주인공은 최혜원(11)양. 최혜원양의 모친은 ‘7년 동안 뇌종양으로 투병중인 혜원이를 위해 기억에 남는 생일파티를 해주고 싶다.’며 소원을 응모했고, 소녀시대가 지난 27일 ‘특별한 생일파티’를 선물했다.

소녀시대는 의사로 변장한 뒤 최혜원양과 첫 만남을 가져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바다에 가보고 싶다’는 혜원양을 위해 헬기를 타고 해양경찰 군함으로 이동, 혜원양이 좋아하는 책과 종이접기 세트, 노트북 등을 생일선물로 전달하며 쾌유를 빌었다.

깜짝 생일파티를 마친 최혜원양은 “가족들과 함께 바다에 와보는 게 꿈이었는데 소녀시대 언니들이 그 꿈을 실현 시켜줘서 너무 기쁘고 행복하다.”고 전했으며, 혜원양의 어머니 역시 “혜원이가 바다에 가서 머리 아픈 것 다 버린다고 했는데 이렇게 와서 아픈 것 다 버리고 갈 수 있을 것 같다. 소원을 이루게 해준 소녀시대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이벤트 2탄의 현장을 담은 사진과 동영상은 11일 정오부터 소녀시대 공식 홈페이지(http://girlsgeneration.smtow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