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경민-김창렬, '원더걸스' 여장 패러디 폭소도가니

최종수정 2009.01.24 18:46 기사입력 2009.01.24 17: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재완 기자]가수 홍경민과 김창렬이 여장을 하고 원더걸스'의 '노바디'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홍경민과 김창렬은 24일 방송한 MBC '스타의 친구를 소개합니다'에 출연했다. 홍경민과 주선자 김창렬은 쭉 뻗은 각선미가 돋보이는 타이트 한 무대의상을 입고 요염하고 도발적인 ‘노바디’댄스로 촬영장을 폭소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

이날 방송은 '노총각 연예인' 특집으로 서경석, 지상렬, 홍경민이 각각 이윤석과 김구라, 김창렬 등 유부남 동료 연예인들이 주선하는 소개팅에 주인공으로 출연했다. 여성은 조안, 조혜련, 붐, 최은경이 친구와 함께 출연했다.

MC 이휘재와 현영은 가수 비(정지훈)와 김선아가 선보였던 ‘나쁜남자’ 탱고를 완벽하게 재현했고 서경석은 비가 직접 선물해 준 ‘레이니즘’의상을 입고 10년 만에 이윤석과 다시 뭉쳐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비의 댄스무대를 코믹버전으로 선보였다.

한편 이날 여자 출연자들에게 몰표를 받은 서경석은 조안의 친구 정미정 양을 선택해 커플을 이뤘다.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